The Spanish Restaurant Guide 스페인 레스토랑 가이드 한국

프롤로그

 

스페인 음식을 무엇이라 정의할 수 있을까요. 바스크, 카탈루냐, 갈리시안, 안달루시안, 마드리드 등 지역에 따라 자신만의 고유한 문화와 언어 그리고 역사가 존재하는 곳이 스페인입니다. 페란 아드리아와 후안 로카, 아르삭 셰프와 함께 세계 미식 혁명의 중심에 있는 스페인. 여기에 타파스 문화는 나눔의 정서가 있고 타파스 한 접시에는 창의와 혁신을 담아내고 있습니다.

 

한국 스페인 레스토랑 중 총 22곳 스페인 레스토랑을 가이드에 올렸습니다. 서울과 인근 지역에 등록된 스페인 레스토랑 48개 중 스페인 음식만을 요리하거나, 스페인 셰프가 있는, 스페인 전통을 기본으로 한국 제철 재료를 이용해 자신만의 창의성을 발휘하는 레스토랑을 선정했습니다.

 

한국에서 집집마다 김치 맛이 다르듯 레스토랑마다 파에야 맛도 달랐습니다. 레스토랑에 담긴 흥미진진한 이야기도 있습니다. 목록에 오른 레스토랑은 저마다 남다른 철학과 소신을 갖고 스페인 음식을 향한 열정을 접시에 담고 있다고 느꼈습니다.

 

스페인 레스토랑을 지역별로 구분해서 목록을 만들었습니다. 스페인 레스토랑 한국 디렉터리를 따라 타파스 투어를 하는 건 어떨까요. 맛있는 여정은 앞으로도 계속 이어집니다.

 

권혜림
푸드 라이터

PROLOGUE

a

How do we define Spanish food in a nutshell? Spain is a melting pot of Basque, Catalonia, Galician, Andalusian regions, where their unique language, History, and cultures overlap. There are few chefs that are pioneering the new move to shake the traditional tapas cuisine, including Ferran Adria, Juan Roca, and Arzak. Their tapas have been known to accompany the traditional sharing culture, whilst fuelling creativity and innovation.

22 different Spanish restaurants in Korea have been listed in this guide. Out of 48 Spanish restaurants located in Seoul and surrounding areas, these have been specially selected for having only Spanish dishes on the menu, native Spanish chefs and also for using seasonal ingredients to create innovative tapas dishes.

It was a great journey to find these restaurants satisfying my taste buds, as I found each paella was uniquely different in taste as each kimchi in Korea subtly differs between each household. All these restaurants also had each of their own little stories, and I felt that each contained a strong sense of passion for their food and philosophy for creating better Spanish food.

This guide also contains a regional list to help your tapas journey through Korea, and I am sure there will be different journeys to look forward to in the future.

Hyerim Kwon

Food writer

X